[2009.12.18일 패치에 대하여] 2009-12-17 30033
안녕하세요. 테이머 여러분!
 
어제 약속했던 패치를 해드렸어야 하는데 하루 연기된 점 사과드립니다.
 
오픈과 동시에 계속 나왔던 버그들과 퀘스트, 경험치등을 전체적으로 수정하려다 보니 약간의 오류가 발생되어 하루 더 연장작업을 하게 되었습니다.
 
내일의 패치내용은
 
메인퀘스트와 서브퀘스트의 분리화
 
경험치 습득량의 증가,
 
오리지널 아구몬
 
의 패치 크게 세가지로 볼 수 있습니다.
 
메인퀘스트와 서브퀘스트의 분리화는 퀘스트 수행을 보다 쉽고 빠르게 접근하기 위해 만들었습니다. 전에 퀘스트시스템은 메인과 서브가 불분명한 구조로 되어있어 무엇을 먼저해야 할지,무엇을 나중에 해야 할지 약간은 헷갈리는 구조로 되어 있었습니다.
 
초보자분들이 접근하기도 힘들뿐더러 보기에도 불편했습니다.
그래서 시나리오를 풀어주는 부분에 관련된 메인퀘스트와 그 밖에 서브퀘스트로 분리작업을 했습니다. 좀 더 보기 편하고 쉬운 퀘스트진행에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참고로 서브퀘스트는 파트너몬이 모두 해결하기 보다는 용병디지몬들이 나누어 수행하는것도 좋은 예가 될 수 있습니다.
 
 
 
경험치 습득량의 증가 는 말 그대로 사냥이나 퀘스트시 테이머와 디지몬이 받는 경험치량의 증가를 말합니다. 단순히 몇%가 증가되었다고 말씀드리기는 힘듭니다. 왜냐하면 레벨이나 플레이한 정도에 따라 모두 다르게 디자인된 수치이기 때문입니다. 상대적으로 사냥시 얻는 경험치의 증가량보다 퀘스트 수행시 얻는 이득이나 보상들이 더 높아졌습니다. 저렙이면 저렙에 맞게 고렙이면 고렙에 맞는 데이터 증가로 이루어져 있어 상대적인 불합리성을 최소화 했습니다.
 
  
오리지널 아구몬의 추가는 오리지널 아구몬용병을 부화 하실 수 있습니다.
그레이몬과 메탈그레이몬을 사냥하면 용병알과 데이터를 얻으실 수 있습니다.
내일부터 그레이몬을 향한 여러분들의 불같은 질주가 예상 되어집니다.
 
기존의 아구몬과의 형평성을 제기 하시는 분들이 많은걸로 알고 있습니다.
오리지널 아구몬과 파트너 아구몬은 확연히 태생부터가 다르다고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확장진화와 오메가몬,블랙워그레이몬, 샤인 버스트모드등 추가로 제공되어질 컨텐츠들이 모두 포함되어 있는것이 바로 파트너 아구몬입니다. 오리지널은 오리지널대로 파트너는 파트너대로 즐기시면 됩니다. 
 
 그리고 추가로 상대방의 속성을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이 들어갑니다.
 
클베때 해보신분들은 아실겁니다. 상대방의 UI밑에 속성이 무엇인지 내가 강한지 약한지가 표시됩니다. 사냥시 더욱 편리하겠죠?
 
 
 
이번 패치는 여태까지 나왔던 여러분들의 의견을 최대한 귀 기울여 듣고, 저희들도 게임을 하면서 불편했던 점을 수정한 것이라 패치에 앞서 걱정이 살짝 앞서기도 합니다.
 
오픈과 동시에 운영진과 개발진들도 여러분들과 똑같이 캐릭터를 키우고 용병을 뽑아봤습니다.
 
랭커수준으로 캐릭터를 키우신 분, 중간 수준으로 키우신 분, 용병부화에 열을 올리시다 포기하신 분등 여러분들과 똑같은 상황을 맞이하였고, 심지어 저희가 만든 게임에 분노를(?) 하면서 플레이하고 또 플레이 했습니다.
 
이번 패치에는 유저 여러분들의 의견과 개발진 자체에서 나온 의견등 최대한 열린마음으로 준비하고 밸런싱한 데이터라고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내일 하는 패치가 100% 모든 분들의 마음에 들 순 없겠지요.
 
하지만 100% 모두가 만족하는 그날에 한 발자국이라도 더 나아갔다고 저희의 노력을 평가해 주신다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내일......
 
 
 
 
그레이몬을 향해 달려가는 여러분들의 틈바구니속에서 뵙겠습니다.
 
 
 
 
 
 
 
 
 
 
 
 
 
 
 
 
 
 
 
 
 
 
 
 
 
 
 
 
 
 
 
 
 
 
 
 
 
 
 
 
 
 
 
 
 
 
 
 
 
 
 
 
  
P.S: 여러분들이 왜 디지몬마스터즈를 하는지 개발진이 묻습니다.
         여러분들은 다른게임과 비교하여 어떤점 때문에 디마를 하십니까?
         유용하고 좋은 댓글 부탁드립니다. 
         게임개발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자유게시판에선 도저히 알 수가 없군요;)
댓글 /700
댓글쓰기